양평군, "(주)정금 F&C" 양평공장 준공으로 투자유치 시동

민선 7기 조직개편을 통한 투자유치 성과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19/02/27 [23:46]

양평군, "(주)정금 F&C" 양평공장 준공으로 투자유치 시동

민선 7기 조직개편을 통한 투자유치 성과

하인규 기자 | 입력 : 2019/02/27 [23:46]

▲ 정동균 양평군수 (주)정금F&C 양평 농축산물 가공공장 준공식 축사 모습(사진제공=양평군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 양평서울해장국 농축산물 가공공장 준공식 테이프 컷팅 모습(사진제공=양평군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양평=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양평군(군수 정동균)이 민선7기 조직개편을 통한 첫 투자유치의 성과를 나타내기 시작했다.

 

양평군에 따르면 지난 26일 (주)정금 F&C(회장 정창교)는 개군면 하자포리 30-4(2,495㎡)에 건축면적 1,985㎡(제조시설 면적 958㎡)의 컵 해장국, 직화 해장국 등 기타 식사용 가공처리 조리식품제조 공장 준공식을 가졌다.

 

이날 준공식에는 정동균 양평군수를 비롯 송요찬 군 의회 부의장, 전진선 군 의원, 윤순옥 군 의원, 이혜원 군 의원과 협력업체 대표, 지역주민 등 300여명이 참석하여 성황을 이루었다.

 

(주)정금 F&C 정창교 회장은 기념사에서 “부친이 양평신내서울해장국을 40여년간 운영 하시면서 일궈 놓으셨던 명성을 전국은 물론 세계적으로 알리는데 남은여생을 쏟으려고 한다.”며, “공장 설립에 53억원의 사업비를 투자하여 23명의 일자리를 만들었고, 기업의 이윤에 대한 사회적 환원에 대해서도 생각하고 있다.”라는 포부를 밝혔다.

 

정동균 양평군수는 축사에서 “오늘 (주)정금 F&C의 양평투자로 지역경제활성화와 새로운 신규 식품제조기업의 유치가가속화 될 것이라고 기대된다.”라며, “앞으로도 투자유치 환경조성을 위하여 관계공무원 뿐 아니라 1,500여명의 공직자가 최선의 노력을 다 하겠다.”라고 말했다.

 

이어 전진선 양평군의원은 “양평에 유명한 먹거리였던 양평신내서울해장국의 맛을 즉석으로즐길 수 있는 제조공장이 설립되었다”며 “앞으로도 신규 식품산업 등 친환경기업 유치에 행정부와 함께 지원을 아끼지 않아 일자리 창출에 협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하인규 기자 popsup5051@gmail.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화보]‘스카이캐슬’ 윤세아, 로맨틱한 리조트룩..발리 여신 등극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