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풍양보건소, A형 간염 차단 및 확산 예방 총력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19/05/15 [22:56]

남양주풍양보건소, A형 간염 차단 및 확산 예방 총력

하인규 기자 | 입력 : 2019/05/15 [22:56]

▲ 이·통장회의에서 A형 간염 예방 홍보 교육 모습 (사진제공=남양주시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남양주=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남양주풍양보건소(소장 정태식)는 5월 중순부터 A형간염의 발생 및 확산을 예방하기 위해 검사를 원하는 시민들을 대상으로 항원.항체검사(검사비 28,320원)를 시행하며, 항체가 없는 시민들은 지역내 의료기관에서 백신을 접종할 것을 권고하고 있다.

 

A형간염은 바이러스에 오염된 물 또는 식품을 섭취했을 경우, A형간염 환자와의 직접접촉, 성접촉에 의해 전파되는 것으로 알려져 있고, 주요증상은 초기 발열, 두통, 피로 등 전신증상 후, 암갈색의 소변, 황달 등의 증상이 발현한 뒤 수주~수개월 후에나 회복된다.

 

남양주풍양보건소는 지난 10일, 14일 진접읍, 별내면 이.통장회의 등에서 A형간염의 예방법을 홍보하며 ▶30초 이상 비누로 올바른 손씻기 ▶음식, 물 섭취 시에는 끓여먹고, 익혀먹기 ▶채소나 과일은 깨끗이 씻고, 껍질을 벗겨먹을 것 ▶예방접종을 시행할 것을 시민들에게 당부했다.

 

보건소 관계자는 “예방접종의 대상자는 12~23개월의 모든 소아(국가예방접종대상자), 최근 2주 이내 A형간염 환자와 접촉한 사람, 의료인, 외식업종사자 등이며, 유사증상이 발생하면 즉시 의료기관에 방문할 것.”을 당부했다.

 

A형간염의 검사 및 접종에 관한 문의사항은 남양주풍양보건소 감염병관리팀으로 하면 된다.

 

하인규 기자 popsup5051@gmail.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화보]현아, 대체불가 무한 매력+한 컷도 버릴 것 없는 장인 면모
1/4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