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럼프, 북한 땅 최초로 밟은 미국 대통령 됐다

트럼프 대통령, 김정은 위원장과 만나 함께 군사분계선 넘어

정명훈 기자 | 기사입력 2019/06/30 [16:18]

트럼프, 북한 땅 최초로 밟은 미국 대통령 됐다

트럼프 대통령, 김정은 위원장과 만나 함께 군사분계선 넘어

정명훈 기자 | 입력 : 2019/06/30 [16:18]

▲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30일 판문점 공동경비구역(JSA) 군사분계선 북측 지역에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만나 군사분계선을 넘어 오고 있다. 2019.06.30.     ©뉴시스

 

브레이크뉴스 정명훈 기자=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최초의 북한땅을 밟은 미국 대통령으로 역사에 남게됐다.

 

트럼프 대통령은 30일 오후 남측 판문점을 통해 군사분계선을 넘어 북측으로 넘어갔다가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함께 다시 남측으로 이동했다.

 

미국 CNN에 따르면 트럼프 대통령은 군사분계선을 넘은 직후 "이 선을 넘은 것은 대단한 영광"이라며 "김 위원장과 위대한 우정을 이어가고 있다"고 발언했다.

 

또한 "지금 당장 김 위원장을 백악관으로 초청하겠다"고 했는데, 이 말은 들은 김 위원장은 얼굴의 미소로 화답했다.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포토]이재욱, 매력적인 무쌍눈
1/6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