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랑구 '바.꿈.미' 마을공방, "협동조합 꿈꾸다"

3일 오전 11시 바꿈미 마을공방 참여자 협동조합 설립 실무교육 실시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19/07/04 [09:14]

중랑구 '바.꿈.미' 마을공방, "협동조합 꿈꾸다"

3일 오전 11시 바꿈미 마을공방 참여자 협동조합 설립 실무교육 실시

하인규 기자 | 입력 : 2019/07/04 [09:14]

▲ 중랑구 '바느질로 꿈꾸는 미래 마을공방 협동조합' 실무교육 모습 (사진제공=중랑구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중랑=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중랑구(구청장 류경기)는 3일 오전 지역산업의 특성을 반영한 주민커뮤니티 공간인‘바느질로 꿈꾸는 미래’마을공방(망우동 소재)에서 참여자들을 대상으로 협동조합 실무교육을 개최했다.

 

‘바느질로 꿈꾸는 미래 마을공방’사업은 경력단절 여성들에게 구직 및 창업등의 일자리창출 기회를 제공하기 위한 사업으로, 2019년 시-구 상향적협력적 일자리창출사업으로 채택되어 활발하게 운영 중이다.

 

이번 교육은 창업에 관심이 있는 참여자들에게 협동조합설립에 있어 실질적인 도움을 주기위한 실무교육으로, 지난 3월에 이어 두 번째다.

 

강의는 신나는 조합의 협동조합 전문강사가 강의에 나서 발기인모집부터 정관작성, 사업자등록까지 협동조합설립에 실제적으로 필요한 내용을 중점적으로 진행했다.

 

구에서는 공방 회원들의 취‧창업을 위해 기술교육 등 다양한 교육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특히 참여자들이 협동조합을 설립하고 운영할 수 있도록 협동조합 교육에 힘을 기울이고 있다.

 

협동조합은 재화 또는 용역의 구매·생산·판매·제공 등을 협동으로 영위함으로써 조합원의 권익을 향상함과 동시에 공통의 경제적, 사회적, 문화적 필요와 욕구를 충족시키는 사업조직이다.

 

이에 구에서는 주민들의 일자리 창출과 지역 사회 공헌을 위해 협동조합 설립 지원을 적극 추진하고 있다.

 

이유경 일자리창출과장은 “앞으로도 마을공방 참여자의 취‧창업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며,“ 이와 더불어 협동조합설립 지원에 그치지 않고 다양한 사회적경제 주체들에 대한 지원을 통해 사회적경제 활성화를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하인규 기자 popsup5051@gmail.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포토]이재욱, 매력적인 무쌍눈
1/6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