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용덕 동두천시장, 민선 제7기 1주년 기념행사 대신 현장중심 소통행정 나서

유인선 기자 | 기사입력 2019/07/06 [06:26]

최용덕 동두천시장, 민선 제7기 1주년 기념행사 대신 현장중심 소통행정 나서

유인선 기자 | 입력 : 2019/07/06 [06:26]

▲ 최용덕 동두천시장 민선7기 취임1주년 맞이하여 현장 점검으로 1주년 시작 (사진제공=동두천시청)    © 브레이크뉴스 유인선 기자

▲ 최용덕 동두천시장 민선7기 1주년 맞이하여 빗물펌프장 현장점검으로 업무시작 (사진제공=동두천시청)     © 브레이크뉴스 유인선 기자


(동두천=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유인선 기자=동두천시(시장 최용덕)는 지난 1일 민선 제7기 1주년을 맞이하여, 대규모 기념행사 대신 현충탑 참배를 시작으로 현장을 살피는 소통 중심의 행보로 취임 1주년을 시작했다.

 

최용덕 시장은 이날 개최된 7월 월례조회에서 지난 1년간의 소회를 담은 기념사를 통해 “초심을 잃지 않고 시민과 함께하는 시정운영을 위해, 민생과 현장에서 답을 찾아 즐거운 변화 더 좋은 동두천을 만들겠다.”며, 시민 중심의 소통행정을 위해 공직자들이 더욱 힘써줄 것을 당부했다.

 

이어 어린이집 2곳을 방문해 관계자들을 격려하고, 아이들에게 동화책 읽어주는 시간을 가진 후 언론인 간담회에 참석하여, 민선7기 주요공약사항과 지역 현안에 대해 지난 1년간의 성과와 향후 계획을 밝혔다.

 

오후에는 국민체육센터 개관식 참석과 재난상황 대비를 위한 빗물펌프장 방문, 박찬호야구장 및 동막골 댐 현장을 방문, 폭우 등 재난대비 추진 상황을 보고 받고, 문제점과 대책을 논의 하는 등 민생에 직결되는 현장행정을 실천하는 것으로 하루 일정을 마감했다.

 

최용덕 시장은 재난대비 현장방문에서 “전 세계적으로 폭염과 폭우 등의 재난상황이 예측 가능한 범위를 벗어나는 일들이 다수 발생하고 있고, 재난은 시민의 일상생활에 엄청난 고통과 피해를 주는 만큼, 어떠한 상황에도 대비할 수 있는 안전체계를 구축해야 한다.”며, “경각심을 가지고 재난상황에 대비하여, 단 한 건의 사고도 발생하지 않도록 안전점검과 배수펌프장 가동 준비에 만전을 기해 달라.”고 당부했다.

 

이번 행보는 민선 제7기 1주년을 맞이하여 기념행사 대신, 민선7기 동두천시장으로 취임하면서 품었던 초심을 되새기며, 더 낮은 자세로 시민의 생활안전을 살피고 현장의 목소리를 시정에 반영하기 위함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화보]박유나, “‘호텔 델루나’는 나를 대중적으로 더 알린 감사한 작품”
1/6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