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두천시, 폭염 대응 살수차로 도로 샤워 중...

유인선 기자 | 기사입력 2019/07/20 [18:46]

동두천시, 폭염 대응 살수차로 도로 샤워 중...

유인선 기자 | 입력 : 2019/07/20 [18:46]

▲ 동두천시 폭염 대응 도로살수작업 모습 (사진제공=동두천시청)    © 브레이크뉴스 유인선 기자


(동두천=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유인선 기자=동두천시(시장 최용덕)는 매년 폭염이 지속되는 것에 대비해 무더위를 식히고 시민에게 쾌적한 도로환경 제공을 위해 7월부터 오늘 8월말까지 원도심과 신시가지 및 주요 간선도로 등에 도로 살수작업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동두천시는 폭염주의보시 16톤 살수차량 2대를 투입해 유동인구가 많은 원도심과 신시가지를 중심으로, 주요 간선도로 등 총 35km에 대해 폭염이 끝나는 8월말까지 1일 3~4회에 걸쳐 살수작업을 실시한다.

 

도로면 살수작업이 진행되면 도로변 복사열을 감소시켜 열섬효과 완화 및 미세먼지 제거 등 쾌적한 도로환경 제공에 큰 효과가 있으며, 특히 열에 의한 도로변형을 감소시켜, 안전사고 예방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김종습 도로과장은 “폭염에 지친 시민들에게 잠시나마 무더위를 식힐 수 있도록 살수작업을 지속해서 시행할 예정이니, 주민들께서도 폭염 시에는 야외활동을 자제해 주시고, 충분한 수분 섭취 등 폭염에 대비해 줄 것”을 당부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화보]현아, 대체불가 무한 매력+한 컷도 버릴 것 없는 장인 면모
1/4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