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릉도에 가면 1석2조 제19회 '오징어축제' 랑 '피(데기) 맥(주) 페스티벌' 즐기자

8월5일 개막 낮에는 울릉도의 자연환경을 밤에는 어화(漁火)가 아름다운 울릉에서 피맥과 EDM공연을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19/07/27 [14:03]

울릉도에 가면 1석2조 제19회 '오징어축제' 랑 '피(데기) 맥(주) 페스티벌' 즐기자

8월5일 개막 낮에는 울릉도의 자연환경을 밤에는 어화(漁火)가 아름다운 울릉에서 피맥과 EDM공연을

하인규 기자 | 입력 : 2019/07/27 [14:03]

▲ 울릉도 오징어 축제 포스터 (사진제공=울릉군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 저동항 모습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울릉군의 대표축제인 울릉도 오징어축제가 오는 8월5일(월)부터 8월7일(수)까지 3일간 어업전진기지이며 촛대바위가 있는 울릉읍 저동항에서 시작된다.

 

올해로 19회째를 맞는 울릉도 오징어축제는 풍어기원 제례를 시작으로 오징어생태연혁 주제관, 옛울릉주민사진전, 살아있는 오징어를 이용한 오징어맨손잡기, 바다미꾸라지잡기, 해담길걷기 등 가족과 함께 참여할 수 있는 다양한 체험프로그램과 즐길거리가 마련되어 있다.

 

또한 울릉도산 오징어와 산채를 주재료로 하는 토속음식 및 슬로푸드 시식회 프로그램을 통하여 지역 향토음식을 맛볼 수 있으며 섬사람들의 넉넉한 인심도 함께 느낄 수 있다.

 

이번 축제는 처음으로 시도하는 피데기 맥주 페스티벌이 같이 진행되어 관광객들이 당일 갓 잡아 올린 싱싱하고 우수한 품질의 오징어 피데기를 맥주와 함께 축제 현장에서 맛볼 수 있으며, 특히 EDM 공연을 곁들여 젊은층의 수요도 충족시켜 이전의 축제와는 다른 차별을 내세우고 있다.

 

또한, 경북도내 21개 시군이 참여하는 축제얼라이언스(축제품앗이) 프로그램 운영으로 21개 시군에서도 500여명이 이번 울릉도 오징어축제에 참여하게 된다.

 

김병수 울릉군수는 “지역경제 활성화 및 신 관광 트렌드의 하나로 피맥페스티벌을 축제와 연계한 관광 상품으로 활성화 시켜 국내.외 관광객을 유치하는데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8월의 시작과 함께 즐겨볼 울릉도 대표축제 울릉도 '오징어 축제' 가족과 함께 여행할 좋은 여행지다. 여행길 이용 코스 이렇게 해보세요 청량리 출발 KTX와 함께 강릉역하차 택시.버스이용 안목해변도착 기다림과 함께 커피향 가득 담고 강릉항이동(도보) 강릉여객터미널에서 울릉도 배편 티켓팅후 씨스타호를 타고 울릉도로 GO,GO, 배편 승차시 신분증은 필수 지참이다.

 

하인규 기자 popsup5051@gmail.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화보]현아, 대체불가 무한 매력+한 컷도 버릴 것 없는 장인 면모
1/4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