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광한 남양주시장, 전문가와 함께한 주요정책사업 현장 체크

31일 정약용도서관, 유기농테마파크, 물의정원 등 방문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19/07/31 [19:18]

조광한 남양주시장, 전문가와 함께한 주요정책사업 현장 체크

31일 정약용도서관, 유기농테마파크, 물의정원 등 방문

하인규 기자 | 입력 : 2019/07/31 [19:18]

▲ 조광한 남양주시장 정약용도서관 방문 공사 관계자로 부터 사업추진 현황 보고 받고 있다(사진제공=남양주시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 조광한 남양주시장 정약용도서관 현장 점검 모습 (사진제공=남양주시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냠양주=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조광한 남양주시장은 주요정책 사업의 효율적인 추진을 위해 전문가, 관계공무원등과 함께 현장을 확인하는 15번째 정책투어를 실시했다.

 

31일 조광한 시장은 김정곤 교수와 홍태선 건축가 등 전문가와 관련 국원과장들과 함께 정약용도서관과 유기농테마파크, 물의정원, 정약용유적지 등을 방문하여 전문가로부터 활용방안에 대한 자문을 듣고 토의했다.

 

조 시장은 먼저 정약용도서관(12월 개관예정)을 방문하여 남양주도시공사 관계자로부터 사업추진현황을 보고받고 공사 중인 시설들을 꼼꼼히 살펴봤다.

 

조 시장은 “기존 도서관과 차별화하기 위해 시민들이 다양하게 그룹 미팅을 할 수 있는 컨퍼런스룸 조성이 무엇보다 중요하며, 공적공간과 시민이용공간을 구분하는 등 인테리어를 잘하여 시민들이 이용하는데 불편이 없도록 하라”고 지시했다.

 

▲ 조광한 남양주시장 유기농테마파크 방문 관계자로 부터 시설안내를 받고 있다 (사진제공=남양주시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이어 조 시장은 유기농테마파크(조안면 소재)를 방문하여 관계자의 안내로 주요시설을 둘러봤다.

 

조 시장은 “현재 시설로써는 수익구조 개선이 어렵기 때문에 이곳을 청소년들이 이용할 수 있는 시설 등으로 조성할 필요가 있으며, 전체적인 기획은 시에서 하고 운영은 민간에게 위탁하여 관리하는 것이 효율적이다”고 말했다.

 

조 시장은 유기농테마파크 방문을 마치고 주말이면 많은 방문객들로 인해 교통 혼잡 등으로 지역주민들의 불편을 초래하고 있는 물의정원을 방문했다.

 

조 시장은 “현재 물의 정원의 주차장이 협소하여 방문객들뿐만 아니라 지역주민들의 불편이 크기에, 방문객들이 대중교통을 많이 이용할 수 있도록 운길산역에서 물의 정원까지 직접 도보로 올 수 있는 방안이 필요하며 주차장 추가 확보도 시급하다”고 말했다.

 

또한 “주변에 어린이 물 과학 도서관을 만들어 어린이들이 물을 체험할 수 있도록 하고, 물의 정원을 유료화하여 관리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마지막으로 정약용유적지와 생태공원을 방문하여 정약용 인문학 포럼 개최 계획을 함께 공유했다.

 

▲ 조광한 남양주시장 비오는 가운데 물의정원 방문 현장 불편사항 점검 모습 (사진제공=남양주시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 마지막으로 조광한 남양주시장 정약용 유적지 및 생태공원 방문 점검 모습 (사진제공=남양주시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하인규 기자 popsup5051@gmail.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화보]현아, 대체불가 무한 매력+한 컷도 버릴 것 없는 장인 면모
1/4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