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경기 중랑구청장, ‘패션‧봉제산업 발전협의회’ 3대 회장 연임 선출

9일 동북권 자치구 9개 구청장 모여 ‘패션‧봉제산업 발전협의회’ 정기총회 개최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19/09/10 [07:39]

류경기 중랑구청장, ‘패션‧봉제산업 발전협의회’ 3대 회장 연임 선출

9일 동북권 자치구 9개 구청장 모여 ‘패션‧봉제산업 발전협의회’ 정기총회 개최

하인규 기자 | 입력 : 2019/09/10 [07:39]

▲ 류경기 중랑구청장(오른쪽에서 두 번째)이 9일 오전 ‘패션‧봉제산업 발전협의회’ 정기총회에서 참석자들과 봉제산업에 관한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사진제공=중랑구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 류경기 중랑구청장(첫째 줄 오른쪽에서 세 번째)이 9일 오전 ‘패션‧봉제산업 발전협의회’ 정기총회 기념촬영 모습 (사진제공=중랑구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중랑=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중랑구(구청장 류경기)는 9일 ‘서울시 동북권 자치구 패션‧봉제산업 발전협의회’(이하 ‘발전협의회’) 정기총회에서 류경기 중랑구청장이 3대 회장으로 연임, 선출되었다고 밝혔다.

 

류경기 중랑구청장은 2대 회장 임기 시 ‘봉제 원단 폐기물 처리’, ‘봉제산업 작업환경 개선’, ‘원산지표시법 위반 근절’ 등 패션봉제 산업의 문제 해결에 실질적인 도움을 줄 수 있는 지원을 이끌어 내어 다시 한번 ‘발전협의회’ 회장직을 맡게 됐다.

 

‘발전협의회’는 패션·봉제 산업의 문제점을 공유하고, 효율적인 지원과 협력체계를 구축하기 위해 2017년 5월 설립되었으며, 동북권 9개 자치구(중랑구, 동대문구, 중구, 종로구, 성북구, 성동구, 강북구, 광진구, 도봉구) 구청장, 서울시 경제정책실 관계자, 소상공인연구원으로 구성되어 활발한 활동을 이어오고 있다.

 

특히 올 상반기 ‘원산지표시법 위반 근절’을 위해 서울시에 대책마련을 적극 건의하여 지난 6월 국회에서 ‘원산지표시법 위반 근절 국회보고대회’ 개최 및 8월 공산품 원산지표시 특별단속을 위한 150명의 ‘시민감시단’ 구성을 이끌어냈다.

 

또한 ‘발전협의회’는 올 하반기 동북권 자치구 포함 12개구 271개 업체를 선정, 총 15억을 지원하는 1차 봉제업체 작업환경 개선사업 추진에 기여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서울시 봉제업체 수는 1만 5천여 개로 271개 업체에 업체당 1천만 원을 지원하는 현재 상황으로는 열악한 봉제업체 작업환경 개선에 한계가 있을 수밖에 없다는 지적이다. 이에 발전협의회는 규모의 영세성과 인력 부족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봉제업체에 실질적인 지원과 개선이 이루어 질 수 있도록 지속적 지원이 필요하다는데 한 목소리를 냈다.

 

류경기 중랑구청장은 “봉제업체 작업환경 개선을 위해 내년에 더 많은 예산이 지원될 수 있도록 시와 지속적으로 협의하겠다”며 “또한 봉제산업에 대한 실태조사에 따른 정확한 자료를 바탕으로 봉제관련 산업을 육성하기 위한 다양한 정책들을 제안하여 시의 지원을 이끌어내는 등 발전협의회가 패션봉제 산업 발전의 견인차 역할을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하인규 기자 popsup5051@gmail.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화보]현아, 대체불가 무한 매력+한 컷도 버릴 것 없는 장인 면모
1/4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