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정부시, 제42차 문향재 조찬포럼 개최

'의정부 호원 벚꽃 축제 활성화 방안' 논의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19/09/26 [16:08]

의정부시, 제42차 문향재 조찬포럼 개최

'의정부 호원 벚꽃 축제 활성화 방안' 논의

하인규 기자 | 입력 : 2019/09/26 [16:08]

▲ 의정부시 제42차 문향재 조찬포럼 주재하는 안병용(앞 우측5번째) 의정부시장 모습 (사진제공=의정부시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 안병용 의정부시장 제42차 문향재 조찬포럼  주재 모습 (사진제공=의정부시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의정부=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의정부시(시장 안병용)는 9월 25일 시청 문향재에서 ‘의정부 호원 벚꽃 축제 활성화 방안’을 주제로 제42차 행정혁신위원회 문향재 조찬포럼을 개최했다.

 

이번 제42차 문향재 조찬포럼은 행정혁신위원회 교육문화분과 위원장 김남용 신한대 교수가 주관하고 안병용 의정부시장을 비롯한 행정혁신위원, 공무원, 유관단체 관계자 등 22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발제에 나선 김남용 위원장은 “중랑천변 벚꽃길을 활용하여 개최한 의정부 호원 벚꽃 축제는 지역 주민들의 자발적인 참여를 통하여 의정부시의 아름다운 자연환경을 널리 알리는 좋은 기회였다”며, “이러한 축제를 의정부시만의 특색을 살린 대표 축제로 만들어 좀 더 많은 사람들이 찾을 수 있는 방안을 마련하고자 한다”면서 10가지 정책 방안을 제시했다.

 

이에 포럼에 참석한 위원들은 ▲지역 공동체와의 유기적인 협조 ▲특색 있고 대표성 있는 콘텐츠 개발 ▲다양한 먹거리 개발 ▲축제 범위의 확장 ▲다른 축제와의 연계를 통한 활성화 등 다양한 의견을 제시했다.

 

김근정 호원권역국장은 “금년에 개최한 의정부 호원 벚꽃 축제에 대한 세세한 분석을 통하여 장점은 더욱 살리고 약점은 보완할 수 있는 방안을 마련하겠다”며, “본 축제가 호원동에만 한정된 축제가 아니라 의정부시를 대표하는 축제가 될 수 있도록 G&B 프로젝트와 연계하여 추진하는 방안을 수립해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안병용 의정부시장은 “올해 개최된 의정부 호원 벚꽃 축제는 지역의 일반시민과 시민단체, 그리고 시가 함께한 지역 거버넌스의 모범사례라고 할 수 있다”며, “이러한 축제의 성공적 확대를 위해서는 무엇보다도 지역 주민과 각 동의 지역사회 공동체의 협업이 중요한 만큼 협업체계의 구축이 필요하고, 이러한 과정을 진행하기 이 자리에 있는 한분 한분의 협조가 절실한 만큼 앞으로도 많은 도움을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 제42차 문향재 조찬포럼후 기념촬영 모습 (사진제공=의정부시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화보]있지(ITZY), 세련된 스타일링부터 미래지향적 무드까지 완벽 소화
1/6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