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시, 아프리카돼지열병(ASF) 확산방지를 위한 민․관․군 긴급 대책회의 개최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19/09/27 [15:37]

남양주시, 아프리카돼지열병(ASF) 확산방지를 위한 민․관․군 긴급 대책회의 개최

하인규 기자 | 입력 : 2019/09/27 [15:37]

▲ 조광한 남양주시장 아프리카돼지열병 확산방지를 위한 민관군 긴급대책회의 주재 모습(사진제공=남양주시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   남양주시 아프리카돼지열병 확산방지를 위한 민관군 긴급대책회의 모습 (사진제공=남양주시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남양주=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남양주시(시장 조광한)가 아프리카돼지열병(ASF) 확산방지를 위해 민.관.군 합동 긴급 대책회의를 개최했다.

 

27일 남양주시는 본청 재난안전상활실에서 조광한 시장을 비롯 관계부서장과 경찰서, 소방서, 농협, 축협, 군부대 등이 참석한 가운데, 아프리카돼지열병 확산방지를 위한 사전 조치사항과 대책 등을 발표하고 협의하는 긴급회의를 개최했다.

 

이날 조광한 시장은 “아프리카돼지열병이 인근 시.군에서 계속 발생하고 있기에 철저한 방역작업을 위한 민.관.군의 상호 유기적이고 적극적인 협조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한편, 남양주시는 현재 재난안전대책본부를 구성하고 거점소독시설 1개소, 농가통제초소 5개소, 도로통제초소 2개소를 설치하여 24시간 운영하고 있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포토]이재욱, 매력적인 무쌍눈
1/6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