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이은주 경기도의원, 교육현안 청취 첫 학교 수택초 방문

이은주가 듣겠습니다! 교육환경 개선을 위한 학교의견 청취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4/04/16 [17:08]

이은주 경기도의원, 교육현안 청취 첫 학교 수택초 방문

이은주가 듣겠습니다! 교육환경 개선을 위한 학교의견 청취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4/04/16 [17:08]

▲ 이은주 경기도의원 수택초 방문 기념촬영 모습(사진제공=경기도의회)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구리=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경기도의회 교육행정위원회 이은주 의원(국민의힘, 구리2)은 지난 11일 교육현장 점검 및 학교의 교육현안 청취를 위한 첫 발걸음을 내딛었다.

 

이은주 의원은 첫 학교로 수택초등학교(교장 박혜선)를 방문하여 학생용 태블릿PC 운영 및 관리, 교육복지우선지원사업, 노후시설개선 등 교육현안을 논의했다.

 

학교에서 학생용 태블릿PC 관리 및 사용, 폐기의 어려움을 청취하고서는 점점 전자기기의 고사양을 요하는 소프트웨어, 환경 등을 고려하여 임대로 전환할 필요성을 제기했으며, 사회적협동조합 등과 용역계약을 통해 학교시설 유지관리 업무를 위탁했을 경우 학교 직접 채용 방식보다 인건비, 근로시간 등이 감소하여 안전한 학교환경 조성이 어렵다는 것에 대하여는 학생들이 안전하게 교육을 받을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여 지원하겠다고 약속했다.

 

특히, 교육복지우선지원사업교에서 제외되어 교육복지사의 부재중에도 미술치료, 사제동행 등 각종 교육사업을 실시하여 학생이 학교에 적응할수 있도록 노력하는 모습에 학교장 등 교직원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한편, 경기도의회 이은주 의원은 수택초 다목적 실습실 구축을 위한 5억여원의 예산을 확보하였으며, 국민의힘 의원들과 합심하여 2024년 고등학생부터 현장체험학습비 지원 예산 650억여원을 확보하는 등 교육격차 해소를 위한 정책 발굴에 앞장서고 있다.

 

이번 학교현장 방문은 현장 의견을 청취하여 교육정책 발굴 및 학교 맞춤형 지원을 위한 목적이며, 앞으로도 학교를 방문하여 교육환경이 개선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above article translated into English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Gyeonggi Provincial Assemblyman Lee Eun-joo visits Sutaek Elementary School for the first time to hear educational issues

Eunjoo Lee will listen! Listening to school opinions to improve the educational environment

 

-Reporter Ha In-gyu

(Guri = Break News Northeastern Gyeonggi) On the 11th, Rep. Lee Eun-joo (People Power Party, Guri 2), member of the Education Administration Committee of the Gyeonggi Provincial Council, took the first step toward inspecting education sites and listening to current educational issues at schools.

 

Representative Eun-joo Lee visited Sutaek Elementary School (Principal Park Hye-sun) as her first school and discussed educational issues such as operation and management of tablet PCs for students, education welfare priority support project, and improvement of old facilities.

 

After hearing about the difficulties in managing, using, and disposing of tablet PCs for students in schools, the need to switch to leasing was raised in consideration of the software and environment that increasingly require high specifications of electronic devices, and school facilities were negotiated through service contracts with social cooperatives. In response to the fact that it is difficult to create a safe school environment when maintenance work is outsourced because labor costs and working hours are reduced compared to direct recruitment by schools, the school promised to do its best to provide support to create an environment where students can receive education safely.

 

In particular, he expressed his gratitude to the school principal and other faculty members for their efforts to help students adapt to school by conducting various educational projects such as art therapy and chaplain accompaniment even in the absence of educational welfare workers due to exclusion from the Education Welfare Priority Support Project schools.

 

Meanwhile, Rep. Lee Eun-joo of the Gyeonggi Provincial Council secured a budget of about 500 million won to build a multi-purpose laboratory at Sutaek Elementary School, and worked together with People Power Party lawmakers to narrow the educational gap by securing a budget of about 65 billion won to support field experience learning expenses starting from high school students in 2024. We are taking the lead in discovering policies for .

 

The purpose of this school site visit is to listen to on-site opinions, discover educational policies, and provide customized support to schools. They announced that they will continue to visit schools and do their best to improve the educational environmen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윤호중 의원, 제헌절 공휴일 재지정 법안 발의
1/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