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서영교 의원, 2024 국회 의정대상 수상!

- 21대 국회의원 중 국회 의정대상 6회 최다 수상!
- ‘국회 소상공인정책포럼’ 대표의원으로 3년 연속 소상공인을 위한 노력 인정받아!
- 21대 국회 4년 연속 국회 의정대상 수상!(입법상 3회, 연구단체상 3회)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4/05/29 [17:02]

서영교 의원, 2024 국회 의정대상 수상!

- 21대 국회의원 중 국회 의정대상 6회 최다 수상!
- ‘국회 소상공인정책포럼’ 대표의원으로 3년 연속 소상공인을 위한 노력 인정받아!
- 21대 국회 4년 연속 국회 의정대상 수상!(입법상 3회, 연구단체상 3회)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4/05/29 [17:02]

▲ 사진제공=서영교사무실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중랑=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서영교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 서울 중랑구갑)이 지난 28일(화)에 국회 본청에서 개최된‘제76주년 국회 개원 기념식 및 제4회 대한민국 국회 의정대상’에서 우수 연구단체 대상을 수상했다. 

 

「국회 소상공인정책포럼」 대표의원인 서영교 의원은 21대 국회의원 중 의정대상을 6회 수상하여 최다 수상한 의원이 됐다.(2021년 입법상, 2022·2023년 입법상·우수 연구단체상, 2024년 우수 연구단체상) 21대 국회 임기 4년 연속으로 입법상과 연구단체상을 3회씩 고루 수상하여 입법 분야와 의원 연구분야 등 모든 의정활동에서 탁월한 성과를 거둔 것으로 평가받은 것이다.

 

「국회 소상공인정책포럼」은 소상공인·자영업자들의 현안을 듣고 문제점을 분석 후 실질적인 도움을 주는 정책을 연구하는 모임이다. 최고 권위의 '대한민국 의정대상'(6개 단체 수상)을 3년간(2022~2024) 연속으로 수상했다. 「국회 소상공인정책포럼」은 그동안 직능경제인단체총연합회와 전국소상공인연합회와 함께 수십 차례의 토론회와 간담회를 진행하면서 현장의 의견을 들었다.

 

또한, ‘지역 화폐 필요성에 대한 분석’, ‘국민과 소상공인의 체감경제 상황 조사’등 실질적이고 필요한 연구 활동을 해왔고, 제정법인‘온라인플랫폼 공정화법’을 비롯해, 개정법인 골목 상권 지원 강화법(골목상권 지원법), 온누리상품권 이용 촉진법(전통시장 육성법), 재난지원금 지원법(재난안전관리 기본법), 장애인소기업 자금 지원법(소상공인 보호법), 가맹점 사업자 범죄 예방 및 안전조치법(가맹사업법) 등 소상공인을 위한 법안들을 추진했다.

 

그 밖에도 업종별 간담회를 통해 개별 현안들을 해결했다. 배달앱(배민,요기요,쿠팡이츠), 숙박앱(야놀자,여기어때,에어비앤비) 관계자들을 불러 소상공인들과 간담회를 진행하여 악성 댓글에 대한 게시 중단, 수수료 문제 등 상생의 방안을 논의했다.

 

22대 「국회 소상공인정책포럼」은 「국회 소상공인과 민생경제포럼」으로 이름을 변경해 온라인 플랫폼을 둘러싼 불공정 개선과 오프라인 시장 살리기 등 산적해 있는 업종별·현장별 문제들을 해결하는 데 앞장설 예정이다.

 

서영교 의원은, “오늘 의정대상을 수상하여 21대 국회에서 총 6개의 국회 의정대상을 수상하게 되었다. 어느덧 최고 권위의 의정대상을 4년 안에 이렇게 많이 받으니 놀랍고 기쁘다. 그만큼 더 잘해야겠다는 책임감도 든다.”며, “현재 어려운 경제 상황 속에서 우리 경제의 버팀목은 바로 소상공인·자영업자분들이다. 이분들이 고통을 이겨내고 위기를 극복해낼 수 있도록 22대 국회에서도 더욱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above article translated into English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Rep. Seo Young-kyo wins the 2024 National Assembly Grand Prize!

- Among the 21st National Assembly members, he won the National Assembly Grand Prize 6 times, the most!

- Recognized for efforts for small business owners for three consecutive years as a representative member of the ‘National Assembly Small Business Policy Forum’!

- Won the National Assembly Legislative Award for 4 consecutive years in the 21st National Assembly! (Legislative Award 3 times, Research Group Award 3 times)

 

-Reporter Ha In-gyu

(Jungnang = Break News Northeastern Gyeonggi) National Assembly member Seo Young-kyo (Democratic Party of Korea, Seoul Jungnang-gu Gap) won excellent research at the '76th National Assembly Opening Ceremony and 4th National Assembly of the Republic of Korea Legislative Awards' held at the main building of the National Assembly on the 28th (Tuesday). Won the group grand prize.

 

Rep. Seo Young-kyo, the representative member of the National Assembly Small Business Policy Forum, won the National Assembly Award six times among the 21st National Assembly members, becoming the member with the most awards. (Legislative Award in 2021, Legislative Award and Outstanding Research Group Award in 2022 and 2023, and Outstanding Research Award in 2024 Group Award) During the four consecutive years of the 21st National Assembly term, he received the Legislative Award and the Research Group Award three times each, and was evaluated as having achieved excellent results in all legislative activities, including the legislative field and the research field of lawmakers.

 

The National Assembly Small Business Policy Forum is a group that listens to the current issues of small business owners and the self-employed, analyzes their problems, and studies policies that provide practical help. Won the most prestigious ‘Korea Legislative Award’ (awarded to 6 organizations) for 3 consecutive years (2022-2024). The “National Assembly Small Business Policy Forum” has held dozens of discussions and meetings with the Federation of Professional Entrepreneurs’ Associations and the National Federation of Small Businesses to hear opinions from the field.

 

In addition, we have conducted practical and necessary research activities such as 'Analysis of the need for local currency' and 'Survey of the economic situation felt by citizens and small business owners', including the enacted 'Online Platform Fairness Act' and the revised Act on Strengthening Support for Alley Commercial Districts (Alley Commercial Districts Act). Support Act), Act on Promotion of Use of Onnuri Gift Certificates (Traditional Market Promotion Act), Disaster Relief Fund Support Act (Basic Act on Disaster and Safety Management), Act on Funding for Small Businesses with Disabilities (Small Business Protection Act), Act on Crime Prevention and Safety Measures for Franchisees (Franchise Business Act), etc. We pushed ahead.

 

In addition, individual issues were resolved through industry-specific meetings. We called in officials from delivery apps (Baemin, Yogiyo, Coupang Eats) and lodging apps (Yanolja, Yeogi Howae, Airbnb) and held a meeting with small business owners to discuss ways to coexist, such as suspending posting of malicious comments and commission issues. .

 

The 22nd “National Assembly Small Business Policy Forum” changed its name to the “National Assembly Small Business and People’s Livelihood Economy Forum” and plans to take the lead in resolving a mountain of problems by industry and field, such as improving unfairness surrounding online platforms and revitalizing offline markets.

 

Rep. Seo Young-kyo said, “By winning the National Assembly Grand Prize today, I have won a total of six National Assembly Grand Prizes in the 21st National Assembly. I am surprised and happy to have received so many awards from the highest authority in just four years. “I feel a sense of responsibility to do better,” he said. “In the current difficult economic situation, the pillars of our economy are small business owners and the self-employed. “I will work harder in the 22nd National Assembly to help these people overcome their pain and overcome this crisis,” he said.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윤호중 의원, 제헌절 공휴일 재지정 법안 발의
1/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