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중랑구, 소규모주택정비 사업 가속도 붙는다

- 면목본동 297-28 일대 모아타운 관리계획 변경(안) 통합심의 통과
- 모아주택 5개소 추진, 아파트 1,381세대 공급 기대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4/06/06 [09:29]

중랑구, 소규모주택정비 사업 가속도 붙는다

- 면목본동 297-28 일대 모아타운 관리계획 변경(안) 통합심의 통과
- 모아주택 5개소 추진, 아파트 1,381세대 공급 기대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4/06/06 [09:29]

▲ 면목본동 297-28 일대 모아타운 조감도 (사진제공=중랑구청)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중랑=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중랑구(구청장 류경기)가 저층주거지 개발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구는 지난달 열린 ‘24년도 7차 소규모주택정비 통합심의 소위원회’에서 면목본동 297-28 일대 모아타운 관리계획 변경(안)이 통합심의를 통과하면서, 추진 중인 모아타운 사업에 더욱 가속도가 붙을 것으로 전망했다.

 

통과된 모아타운 관리계획(안)은 ▲용도지역 상향(제2종 7층 이하→제3종 일반주거지역) ▲정비기반시설 개선계획(도로 폭 확대, 공원 신설) 등이 담겼다. 면목본동 297-28 일대는 계획에 따라 모아주택 5개소가 모이는 모아타운으로 조성돼 1,381세대를 공급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인접한 모아타운 및 신속통합기획 정비구역 계획과 연계해 통행 여건과 보행 환경을 개선하는 광역적인 계획도 포함됐다. 구는 겸재로54길과 상봉로1길·면목로66길의 도로 폭을 넓히고, 용마산로·겸재로 등 외부간선도로와 연결하는 방안을 수립할 방침이다.

 

또한 공원(843.5㎡)을 신설해 주민들을 위한 휴식과 여가의 공간도 확충한다. 아울러 주민들의 생활과 밀접한 주요도로인 겸재로54길과 면목로66길은 도서관 등 생활서비스 시설이 배치될 수 있도록 가로활성화시설 구간으로 설정해 쾌적한 주거환경 제공에도 힘쓸 예정이다.

 

류경기 구청장은 “면목본동 일대가 명품주거 단지로 거듭날 날이 더 가까워지고 있다”며 “앞으로도 진행중인 사업들을 차질 없이 추진해 주민들이 쾌적하고 안전하게 살 수 있는 주거환경을 조성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현재 중랑구에서 추진되고 있는 주택개발사업 대상지는 모아타운을 비롯해 총 26곳이다. 이는 서울시 자치구 중 1위 수준으로, 구는 2026년 신규 아파트 1만 5200호 공급을 목표로 주택개발사업에 주력하고 있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above article translated into English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Jungnang-gu, small-scale housing improvement project accelerates

- Passed integrated review of Moa Town management plan change (draft) for 297-28, Myeonmokbon-dong

- Promoting 5 MOA houses, expected to supply 1,381 apartments

 

-Reporter Ha In-gyu

(Jungnang = Break News Northeast Gyeonggi) Jungnang-gu (District Mayor Ryu Gyeong-gi) is accelerating the development of low-rise residential areas.

 

The district predicted that the ongoing Moa Town project will accelerate further as the Moa Town management plan change (draft) for 297-28 Myeonmokbon-dong passed the integrated deliberation at the '24 7th Small House Maintenance Integrated Deliberation Subcommittee' held last month. .

 

The passed Moa Town management plan (draft) included ▲increasing the use area (type 2 7th floor or lower → type 3 general residential area) ▲maintenance infrastructure improvement plan (expanding road width, establishing a new park), etc. According to the plan, the area around 297-28, Myeonmokbon-dong, will be created as Moa Town with five Moa houses, and is expected to be able to supply 1,381 households.

 

In particular, a wide-area plan to improve traffic conditions and walking environment in connection with the adjacent Moa Town and Rapid Integrated Planning Maintenance Area plans was also included. The district plans to expand the road width of Gyeomjae-ro 54-gil, Sangbong-ro 1-gil, and Myeonmok-ro 66-gil, and establish a plan to connect them with external arterial roads such as Yongmasan-ro and Gyeomjae-ro.

 

In addition, a new park (843.5㎡) will be built to expand space for rest and leisure for residents. In addition, Gyeomjae-ro 54-gil and Myeonmok-ro 66-gil, which are major roads closely related to the lives of residents, will be designated as street revitalization sections so that living service facilities such as libraries can be placed, thereby striving to provide a comfortable residential environment.

 

District Mayor Ryu Gyeong-gi said, “The day when the Myeonmokbon-dong area will be reborn as a luxury residential complex is getting closer.” He added, “We will continue to do our best to create a residential environment where residents can live comfortably and safely by promoting ongoing projects without a hitch.” .

 

Meanwhile, there are a total of 26 housing development project sites currently being promoted in Jungnang-gu, including Moa Town. This ranks first among autonomous districts in Seoul, and the district is focusing on housing development projects with the goal of supplying 15,200 new apartments by 2026.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윤호중 의원, 제헌절 공휴일 재지정 법안 발의
1/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