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구리시, 행복나눔 헌혈 행사 가져

공직자와 시민이 함께하는 행복나눔 헌혈행사 진행
혈액 수급난 안정화를 위한 헌혈 동참 캠페인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4/06/13 [15:39]

구리시, 행복나눔 헌혈 행사 가져

공직자와 시민이 함께하는 행복나눔 헌혈행사 진행
혈액 수급난 안정화를 위한 헌혈 동참 캠페인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4/06/13 [15:39]

▲ 백경현 구리시장 행복나눔 헌셜 행사에 동참한 공직자 격려인사 모습(사진제공=구리시청)  © 하인규 기자


(구리=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구리시(시장 백경현)는 지난 12일 대한적십자사 서울동부혈액원(원장 문원일)과 협력해 관내 3개소(구리시청, 구리실내체육관, 구리농수산물도매시장)에서 행복나눔 헌혈 행사를 진행했다.

 

이번 행사는 저출산·고령화 현상에 따른 헌혈인구 감소로 혈액 수급이 어려워짐에 따라 자발적인 헌혈 동참 문화를 확산시키고 혈액 수급난 안정화에 기여하고자 마련됐다.

 

헌혈 행사는 헌혈차량 총 6대(구리시청 3대, 구리실내체육관 2대,구리농수산물도매시장 1대)를 배치한 가운데 진행됐으며, 구리시 공직자 등 253명이 소중한 생명을 살리는 데 자발적으로 동참했다.

 

또한 현장에서는 대한적십자사봉사회 구리지구협의회(회장 직무대행 김복조)회원 30여 명이 대기중인 헌혈 참여자들의 문진표 작성을 도와주고,헌혈 홍보피켓을 직접 들고 다니며 헌혈 구호를 외치는 등 참여 유도에 앞장섰다.

 

▲ 백경현(좌측 7번째) 구리시장 대한적십자봉사회 구리지구협의회 김복조(좌측 6번째) 직무대행 회장 및 회원들과 헌혈캠페인 기념촬영 모습(사진제공=구리시청)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김복조 대한적십자봉사회 구리지구협의회장 직무대행은 “무더운 날씨에도 시간을 내어 적극적으로 헌혈에 동참해 주신 구리시민과 공직자 여러분께 감사하다.”라며, “앞으로도 헌혈의 중요성을 꾸준히 홍보해, 생명 나눔과 이웃사랑 실천을 위해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백경현 구리시장은 “이번 행복나눔 헌혈 행사를 통해 혈액이 필요한 사람들에게는 희망의 씨앗이 되고, 지역 내 혈액 수급 안정화에도 보탬이 되기를 바란다.”라며, “앞으로도 적극적으로 헌혈문화 확산에 앞장서는 구리시가 되겠다.”라고 전했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above article translated into English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Guri City holds Happiness Sharing Blood Donation Event

Happiness sharing blood donation event held with public officials and citizens

Blood donation campaign to stabilize blood supply shortage

 

-Reporter Ha In-gyu

(Guri = Break News Northeastern Gyeonggi) On the 12th, Guri City (Mayor Baek Kyung-hyeon) cooperated with the Korean Red Cross Seoul Eastern Blood Center (Director Moon Won-il) to donate blood at three locations within the district (Guri City Hall, Guri Indoor Gymnasium, and Guri Agricultural and Marine Products Wholesale Market). The event was held.

 

This event was organized to spread the culture of voluntary blood donation and contribute to stabilizing the blood supply shortage as blood supply becomes difficult due to the decline in the number of blood donors due to low birth rate and aging phenomenon.

 

The blood donation event was held with a total of 6 blood donation vehicles (3 at Guri City Hall, 2 at Guri Indoor Gymnasium, and 1 at Guri Agricultural and Marine Products Wholesale Market), and 253 people, including Guri City public officials, voluntarily participated in saving precious lives.

 

Also, at the site, about 30 members of the Guri District Council of the Korean Red Cross Volunteer Society (acting president Kim Bok-jo) took the lead in encouraging participation by helping waiting blood donors fill out questionnaires, carrying blood donation promotional signs and shouting blood donation slogans.

 

Kim Bok-jo, acting president of the Guri District Council of the Korean Red Cross Volunteer Society, said, “I am grateful to the Guri citizens and public officials who took the time to actively participate in blood donation even in the hot weather.” He added, “We will continue to promote the importance of blood donation, sharing life and helping our neighbors.” “I will work hard to put love into practice,” he said.

 

Baek Gyeong-hyeon, Mayor of Guri, said, “I hope that this Happiness Sharing blood donation event will become a seed of hope for those in need of blood and help stabilize the blood supply in the region.” He added, “We will continue to be Guri City, which actively takes the lead in spreading the blood donation culture.” .”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윤호중 의원, 제헌절 공휴일 재지정 법안 발의
1/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