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구리시, 교통약자 이동지원 차량 전달식 개최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4/06/23 [09:05]

구리시, 교통약자 이동지원 차량 전달식 개최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4/06/23 [09:05]

▲ 백경현(우측) 구리시장 구리도시공사에게 교통약자 이동지원 차량 8대 전달식 기념촬영 모습(사진제공=구리시청)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구리=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구리시(시장 백경현)는 지난 18일 구리유통종합시장에 있는 구리시 교통약자 이동지원센터에서 휠체어를 이용하지 않는 교통약자들을 위한 이동지원 차량 전달식을 개최하고 차량 8대를 전달했다고 밝혔다.

 

이날 전달식은 장애인, 임산부 등 휠체어를 이용하지 않는 교통약자들을 위한 대체 수단을 추가로 도입하여 이를 위탁 운영기관인 구리도시공사에 전달하기 위해 마련됐다. 전달식에는 백경현 구리시장과 구리도시공사 유동혁 사장 등이 참석했다.

 

2024년 7월 1일부터 경기도 광역이동지원센터에서 특별교통수단을 통합 운영한다. 이에 따라 기존에 비 휠체어 이용자와 함께 이용했던 특별교통수단 22대는 중증 보행장애인, 휠체어 이용자로 전용 운행될 예정이다.

 

이러한 조치로 인해 중증 보행장애인 등 이용자의 대기시간은 단축될 것으로 예상되며, 경기도 내 광역 이동을 보장하고, 시군마다 달랐던 요금체계와 예약 서비스 등이 일원화됨에 따라 이용자의 편리성이 증진될 예정이다.

 

한편, 비 휠체어 이용 대상자를 위해 이번에 대체 수단 차량 8대를 도입하여 전달함으로써 전반적인 교통약자의 안전하고 편리한 이동을 지원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백경현 구리시장은 “이번 7월부터 시행되는 특별교통수단의 광역화로 휠체어 이용 대상자의 이동권을 보장하고, 이번 대체 수단 차량 도입으로 비 휠체어 이용 대상자의 이동권을 확보함으로써 교통약자의 안정적이고 편리한 교통환경이 보장되기를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above article translated into English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Guri City holds a ceremony to hand over mobility support vehicles to the transportation vulnerable

 

-Reporter Ha In-gyu

(Guri = Break News Northeastern Gyeonggi) Guri City (Mayor Baek Kyung-hyeon) held a ceremony to hand over mobility support vehicles for transportation vulnerable people who do not use wheelchairs at the Guri City Mobility Support Center for the Transportation Disadvantaged in the Guri Distribution Market on the 18th and donated 8 vehicles. He said it had been delivered.

 

The handover ceremony was held on this day to introduce additional alternative means of transportation for the disabled, pregnant women, and other transportation vulnerable people who do not use wheelchairs, and to deliver these to the Guri City Corporation, the entrusted operating agency. The delivery ceremony was attended by Guri Mayor Baek Kyung-hyeon and Guri City Corporation President Yoo Dong-hyuk.

 

From July 1, 2024, special transportation will be integrated and operated at the Gyeonggi-do Metropolitan Mobility Support Center. Accordingly, 22 special transportation vehicles that were previously used with non-wheelchair users will be operated exclusively for people with severe walking disabilities and wheelchair users.

 

These measures are expected to shorten the waiting time for users such as those with severe walking disabilities, ensure wide-area movement within Gyeonggi-do, and improve convenience for users by unifying the fare system and reservation service, which were different for each city and county.

 

Meanwhile, by introducing and delivering eight alternative vehicles for non-wheelchair users, it is expected to support the overall safe and convenient movement of the transportation vulnerable.

 

Baek Gyeong-hyeon, Mayor of Guri, said, “The widening of special transportation that will be implemented starting this July will guarantee the right of movement for wheelchair users, and the introduction of alternative vehicles will secure the right to travel for non-wheelchair users, creating a stable and convenient transportation environment for the transportation vulnerable.” “I expect it to be guaranteed,” he said.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윤호중 의원, 제헌절 공휴일 재지정 법안 발의
1/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