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주광덕 남양주시장, 민선8기 취임 두 돌 비전 발표

월례조회에서 “투자하고 싶은 도시, 살고 싶은 도시 남양주로 점프-업”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4/07/02 [15:24]

주광덕 남양주시장, 민선8기 취임 두 돌 비전 발표

월례조회에서 “투자하고 싶은 도시, 살고 싶은 도시 남양주로 점프-업”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4/07/02 [15:24]

▲ 주광덕 남양주시장(사진제공=남양주시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 사진제공=남양주시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남양주=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취임 두 돌을 맞은 주광덕 남양주시장이 직접 프레젠테이션(PT)을 통해 전반기 성과와 후반기 추진전략을 밝힌 가운데, 현장 소통 행보를 이어갔다.

 

남양주시(시장 주광덕)는 1일 시청 다산홀에서 열린 월례조회에서 민선 8기 2주년을 맞아 그간의 성과와 향후 시정 운영계획을 발표했다.

 

주광덕 시장은 전반기 가장 주요한 성과로 시민 이동편의 향상을 위한 철도 교통망 확충을 꼽았다. 시는 지난 1월 정부가 발표한 GTX-DEF 신설 노선에 남양주가 모두 포함되는 쾌거를 이룬 바 있다.

 

또한, 경기도에서 제안한 GTX 플러스 노선(GTX-G)에 별내가 포함돼 남양주시는 5개의 전철과 5개의 GTX를 품게 됐고, 이로써 기초지방자치단체 중 가장 많은 철도 노선을 갖게 됐다.

 

아울러, 주 시장은 도시·교육·복지·문화·행정 등 분야별 주요 성과로 △왕숙도시첨단산업단지 50만㎡ 추가 확보 △휴먼북 라이브러리 개관 △전국 최초 디지털 기부자 명예의 전당 설치 △시민 프로축구단 남양주FC 창단 △30여 곳의 교육공동체 간담회 및 시설정비 수행 등을 꼽았다.

 

주 시장은 “민선 8기 2년 동안 상상 더 이상 남양주 발전을 위해 최선을 다한 결과 시정 전 분야에 걸쳐 발전적 변화를 만들어 내고 있다”라며 “후반기에는 투자하고 싶은 도시, 살고 싶은 도시 남양주로 점프-업 할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주 시장은 기념식이 끝난 후 주요 역점사업 현장점검 및 시민시장과의 현장 소통에 나섰다.

 

먼저 8호선 별내역, 다산역 현장과 진접 장승초등학교 통학로 정비 현장을 차례로 방문해 관계자들과 함께 현장에서 직접 진행 상황을 점검했다. 이어 장승초 교직원 및 학부모들을 만나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특히, 오는 8월 개통되는 별내선 현장에서 주 시장은 운행 체계 적정성, 불편사항 등을 최종 점검하고, 열차 이용에 불편함이 없도록 마지막까지 개통 준비에 철저를 기할 것을 당부했다.

 

또한, 주 시장은 다산동 저연차 공무원과 함께한 오찬에서 최일선 현장에서 근무하는 노고를 격려한 후 남양주시노인복지관을 방문해 우리 사회의 중추적 역할을 해온 어르신들에 대한 공경의 마음을 전했다.

 

주광덕 시장은 “화려한 기념식 대신 다시 한번 초심을 다지고 시민시장께 감사한 마음을 전하고자 했다”라며 “앞으로 남은 2년, 모든 역량을 결집해 진정한 ‘시민 행복 점프-업’을 향한 노력에 경주하겠다”라고 각오를 전했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above article translated into English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Namyangju Mayor Joo Gwang-deok announces vision for the second anniversary of his inauguration for the 8th popularly elected term

At the monthly meeting, “Jump up to Namyangju, the city you want to invest in and the city you want to live in.”

 

-Reporter Ha In-gyu

(Namyangju = Break News Northeast Gyeonggi) Namyangju Mayor Joo Gwang-deok, who celebrated his second anniversary in office, announced the achievements of the first half of the year and the promotion strategy of the second half through a presentation (PT), and continued on-site communication.

 

Namyangju City (Mayor Joo Gwang-deok) announced its past achievements and future city administration operation plans on the 2nd anniversary of its 8th popular election at the monthly assembly held at City Hall Dasan Hall on the 1st.

 

Mayor Joo Gwang-deok cited the expansion of the railway transportation network to improve the convenience of citizens' movement as his most important achievement in the first half of the year. The city achieved the feat of having Namyangju included in the new GTX-D·E·F route announced by the government last January.

 

In addition, Byeolnae was included in the GTX Plus route (GTX-G) proposed by Gyeonggi Province, so Namyangju City now has 5 subways and 5 GTXs, making it the largest number of railway lines among basic local governments.

 

In addition, Mayor Joo's major achievements in the fields of cities, education, welfare, culture, and administration include △securing an additional 500,000㎡ of the Wangsuk City High-Tech Industrial Complex △opening the Human Book Library △establishing the nation's first digital donor hall of fame △citizen professional soccer team Namyangju FC He cited the establishment of △over 30 educational community meetings and facility maintenance.

 

Mayor Joo said, “As a result of doing our best to develop Namyangju over the past two years of the 8th popular election, we are creating developmental changes across all areas of city administration.” “I will do it,” he expressed his ambition.

 

After the commemorative ceremony, Mayor Joo began on-site inspection of major key projects and on-site communication with citizen mayors.

 

First, we visited Byeolnae Station and Dasan Station on Line 8 and the school road maintenance site at Jangseung Elementary School in Jinjeop, and directly inspected the progress on site with the officials. Next, we met with the faculty and parents of Jangseung Elementary School and listened to their difficulties.

 

In particular, at the site of the Byeolnae Line, which will open in August, Mayor Joo conducted a final inspection of the operation system's adequacy and inconveniences, and requested thorough preparations for the opening until the end to avoid any inconvenience in using the train.

 

In addition, Mayor Joo encouraged the hard work of those working on the front lines at a luncheon with public servants with less seniority in Dasan-dong and then visited the Namyangju City Senior Welfare Center to express his respect for the elderly who have played a pivotal role in our society.

 

Mayor Joo Gwang-deok said, “Instead of holding a fancy commemorative ceremony, I wanted to renew my original intention and express my gratitude to the citizen mayor.” He added, “For the next two years, I will gather all my capabilities and strive for a true ‘jump-up in citizen happiness.’” He expressed his determination.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박홍근 의원, 현장민원실 개최
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