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전진선 양평군수, 부추 경매 참관

서울 가락동 농산물 도매시장 방문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4/07/02 [16:22]

전진선 양평군수, 부추 경매 참관

서울 가락동 농산물 도매시장 방문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4/07/02 [16:22]

▲ 전진선(우측 3번째) 양평군수 가락동 농산물 도매시장 부추 경매 참관 기념촬영 모습(사진제공=양평군청)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양평=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전진선 양평군수가 지난달 28일 국내 최대 농산물 도매시장인 서울 가락시장을 방문해 부추 경매를 참관하고 지역 농산물을 홍보했다.

 

이번 방문에는 전진선 군수, 양평군의회 윤순옥 전 의장, 성기석 양동농협 조합장, 권성춘 양평부추영농조합법인 대표 등 부추농가 70여 명이 참여했다.

 

이들은 양평군 대표 농산물인 물맑은 양평 부추의 공선출하가 본격적으로 시작됨에 따라 최대 출하처인 가락동 농산물 도매시장을 방문해 간담회를 가진 후, 주요 도매법인의 의견을 청취해 소비자가 선호하는 농산물 유통의 실태를 살폈으며, 부추 경매 현장을 참관했다.

 

전 군수는 이날 농가 소득 증대 유공자로 선정된 동화청과 홍성호 대표에게 감사패를 수여하고 성기석 조합장은 농협사업 발전 유공자로 선정된 동화청과 가귀현 경매사에게 감사장을 전달했다. 또, 홍성호 대표는 감사의 뜻을 담아 전진선 군수에게 명예 경매사 자격증을 전하기도 했다.

 

물맑은 양평부추는 주산지인 양동면 일대에서 재배되고 있다. 양동면은 양평군 내에서도 맑은 공기와 깨끗한 물로 유명한 동부 관광지로, 이러한 환경에서 자란 부추는 향기가 진하며 줄기가 연하고 부드러운 것이 특징이다. 관내 170여 농가에서 연간 5,500t을 생산해 180억 원 이상의 매출을 올리고 있다.

 

전진선 군수는 “물맑은 양평부추가 우수한 품질에 걸맞은 제값을 받아 대한민국 최고의 명품 부추로 거듭날 수 있도록 군 차원에서 지원하고 품질의 상향 평준화를 위한 교육을 진행할 수 있는 방법을 강구하겠다”고 말했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above article translated into English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Yangpyeong County Governor Jeon Jeon-seon observes chive auction

Visit to the agricultural products wholesale market in Garak-dong, Seoul

 

-Reporter Ha In-gyu

(Yangpyeong = Break News Northeastern Gyeonggi) Yangpyeong County Governor Jeon Jin-seon visited Garak Market in Seoul, the largest wholesale agricultural product market in Korea, on the 28th of last month, observed the chive auction and promoted local agricultural products.

 

About 70 chive farmers participated in this visit, including County Mayor Jeon Jeon-seon, former Yangpyeong County Council Chairman Yoon Soon-ok, Yangdong Agricultural Cooperative President Ki-seok Ki, and Yangpyeong Chive Farming Association CEO Kwon Seong-chun.

 

As the public shipment of clear Yangpyeong chives, Yangpyeong-gun's representative agricultural product, began in earnest, they visited Garak-dong Agricultural Products Wholesale Market, the largest shipping destination, and held a meeting. After that, they listened to the opinions of major wholesale corporations and examined the actual status of distribution of agricultural products preferred by consumers. and observed the leek auction.

 

On this day, the former county governor presented a plaque of appreciation to Donghwacheong and CEO Hong Seong-ho, who were selected as contributors to increasing farm income, and union president Ki-seok Ki presented a certificate of appreciation to Donghwacheong and Gagui-hyeon Auctioneer, who were selected as contributors to the development of the agricultural cooperative business. In addition, CEO Hong Seong-ho presented an honorary auctioneer certificate to County Governor Jin Jeon-seon as a sign of gratitude.

 

Clear water Yangpyeong chives are grown in the Yangdong-myeon area, the main production area. Yangdong-myeon is a tourist destination in the eastern part of Yangpyeong-gun, famous for its clean air and clean water. The chives grown in this environment are characterized by their strong aroma and soft and soft stems. About 170 farms in the area produce 5,500 tons per year, generating sales of over 18 billion won.

 

County Governor Jeon Jeon-seon said, “We will provide support at the county level and find ways to provide education to upwardly standardize quality so that the clear Yangpyeong chives can receive a fair price commensurate with their excellent quality and become the best luxury chives in Korea.”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윤호중 의원, 제헌절 공휴일 재지정 법안 발의
1/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