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구리시, 환경부 차관 '도시침수 대응 현장' 점검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4/07/03 [10:29]

구리시, 환경부 차관 '도시침수 대응 현장' 점검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4/07/03 [10:29]

▲ 이병화 환경부 차관 구리시 도시침수 대응 현장 방문 모습(사진제공=구리시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 이병화 환경부 차관 구리시 도시침수 대응 현장 방문 모습(사진제공=구리시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구리=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구리시(시장 백경현)는 지난 2일 이병화 환경부 차관이 구리시 인창동, 수택동 등 인근 도시 침수 대응 현장을 찾아 관리 현황을 점검했다고 밝혔다.

 

시는 2017년 환경부로부터 ‘하수도 정비 중점관리지역’으로 지정받아 인창빗물펌프장 배수유역의 침수 예방을 위해 2021년까지 총사업비 157억 원을 투입, 하수관로 확장공사 및 인창빗물펌프장 증설공사를 시행한 바 있다.

 

또한 2021년 인근 수택빗물펌프장 배수유역을 추가로 지정받아 2025년까지 총사업비 89억 원을 들여 하수관로 확대, 유로분기 등 하수관로 2.33km 정비를 통해 통수능력을 강화하고 침수를 해소할 예정이다.

 

환경부에서는 하수의 범람으로 침수 피해가 발생하거나 발생할 우려가 있는 지역을 ‘하수도정비 중점관리지역’으로 지정하며, 지정 후에는 지역 특성에 맞춰 하수관경 확대, 빗물펌프장 설치․증설, 하수저류시설(빗물 터널) 설치 등 하수도를 정비해 도시 침수를 예방해야 한다.

 

지난 2013년부터 2023년까지 환경부에서 총 194곳을 하수도정비 중점관리지역으로 지정해 1조 7,889억 원의 국고를 지원했으며, 구리시에서는 2곳을 지정받아 사업을 추진해 왔다.

 

백경현 구리시장은 “도시 침수 예방 사업은 기후변화에 따른 게릴라성 호우에 대비하는 큰 의미가 있는 사업이다.”라며, “수택 도시 침수 예방 사업은 오는 2025년 안에 완료할 예정이며, 이미 설치되어 운영 중인 수택지구 우수저류시설, 증설 완료된 인창빗물펌프장과 함께 구리시 도심의 침수 예방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전했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above article translated into English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Guri City, Vice Minister of Environment inspects ‘urban flooding response site’

 

-Reporter Ha In-gyu

(Guri = Break News Northeast Gyeonggi) Guri City (Mayor Baek Kyung-hyeon) announced on the 2nd that Vice Minister of Environment Lee Byung-hwa visited flood response sites in nearby cities such as Inchang-dong and Sutaek-dong in Guri City and inspected the management status.

 

The city was designated as a 'sewage maintenance priority area' by the Ministry of Environment in 2017, and has invested a total project cost of 15.7 billion won by 2021 to prevent flooding in the drainage basin of Inchang Rainwater Pump Station, and has implemented sewer pipe expansion work and Inchang Rainwater Pump Station expansion work. .

 

In addition, the nearby Sutaek Rainwater Pump Station drainage basin will be additionally designated in 2021, and a total project cost of KRW 8.9 billion will be spent by 2025 to strengthen water flow capacity and resolve flooding by expanding sewer pipes and renovating 2.33 km of sewer pipes, including flow paths.

 

The Ministry of Environment designates areas where flooding damage occurs or is at risk of occurring due to sewage overflow as 'sewage maintenance priority management areas.' After designation, sewer pipe diameters are expanded in accordance with regional characteristics, rainwater pumping stations are installed/expanded, and sewage storage facilities (rainwater Sewerage systems, including the installation of tunnels, must be installed to prevent urban flooding.

 

From 2013 to 2023, the Ministry of Environment designated a total of 194 areas as priority management areas for sewage maintenance and provided national treasury support of KRW 1.7889 trillion, and Guri City has been promoting projects by designating 2 areas.

 

Baek Gyeong-hyeon, Mayor of Guri, said, “The urban flooding prevention project is a project of great significance in preparation for guerrilla heavy rain caused by climate change.” He added, “The Sutaek urban flooding prevention project is scheduled to be completed within 2025, and the city has already been installed and operated.” “It is expected that it will greatly contribute to preventing flooding in downtown Guri City, along with the ongoing rainwater retention facility in the Sutaek district and the expanded Inchang rainwater pumping station.”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윤호중 의원, 제헌절 공휴일 재지정 법안 발의
1/10